[정보통신망명예훼손] 형사사건변호사 조력으로 명예훼손 방어성공 불기소 처분 받아

결과 불기소

조회수 23

[정보통신망명예훼손] 형사사건변호사 조력으로 명예훼손 방어성공 불기소 처분 받아

정보통신망명예훼손으로 고소 당한 의뢰인

본 사건의 의뢰인은 법무법인 대륜의 형사사건변호사에게 조력을 요청하여 정보통신망명예훼손에 대응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사건은 이렇습니다. 의뢰인은 한 운동선수에 대한 잘못된 정보를 가지고 온라인 기사에 댓글을 작성하였습니다.

처음에는 사람들이 하는 말을 옮겨 졌었을 뿐이라고 생각했는데, 문제가 되었습니다.

결국 그 운동선수에게 명예훼손으로 고소를 당하게 되어 사건이 검찰에 넘어갔습니다. 이에 변호사의 조력을 요청한 것입니다.

형법에 307조에 의하면 명예훼손죄는 2년 이하의 징역이나 금고 또는 5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합니다.

형사사건변호사 “재범하지 않을 것” 다짐

법무법인 대륜은 의뢰인과 심도 깊은 논의를 바탕으로 3명의 형사사건변호사 팀을 결성하여 정보통신망명예훼손을 방어하기로 하였습니다.

■ 피의자가 이전에 범죄를 저지르지 않았다는 점

■ 피의자가 사건을 인지한 후 깊이 반성하고 다시는 이런 일을 벌이지 않겠다고 결심한 점

■ 피의자가 경찰의 수사에서부터 적극적으로 협조한 점

형사사건변호사 팀은 보호관찰소에서 운영하는 악성댓글 교육프로그램을 이수할 것을 다짐하였습니다.

검찰 기소유예로 불기소 하기로 확정

법무법인 대륜의 의견을 받아들인 검찰은 기소유예로 불기소하기로 하였습니다.

이번 사건은 형사사건변호사 팀의 빠른 판단으로 의뢰인이 악성댓글 교육을 이수하는 점을 강조했던 것이 주효했습니다.

위와 같은 정보통신망명예훼손 상황으로 어려움에 처하신 분이 있으시다면 법무법인 대륜의 형사사건변호사에게 상담을 의뢰해보시길 바랍니다.

상황별 전문변호사 TIP

상담전문변호사의 다양한 법률 지식과 정보를 제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