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소송 사례] 보증보험으로 사해행위취소소송 민사전문변호사 방어

결과 기각

조회수 9

[부동산소송 사례] 보증보험으로 사해행위취소소송 민사전문변호사 방어

부부간 잠시 명의신탁, 부동산소송 당해

의뢰인은 남편으로부터 건물을 명의 양도 받았습니다.

그러나 해당 건물들은 원래 의뢰인의 소유물이지만 대금이 부족해 대출을 받기 위해 편의상 남편에게 명의신탁 후 다시 돌려받은 것이었습니다.

이에 보증보험은 이를 악의적인 재산 감소의 사해행위로 보아 소를 제기하였습니다.

갑작스레 이혼한 남편의 대출금을 지급하게 된 의뢰인은 사례행위 관련 부동산소송 승소 경험이 풍부한 민사전문변호사를 찾아 법무법인 대륜을 찾아오셨습니다.

민사전문변호사 “ 피고 대출이자 지급해 ”

법무법인 대륜은 상세한 상담을 통해 의뢰인의 상황을 파악하여, 민사전문변호사들로 구성된 3인의 전문팀을 구성해 부동산소송에 대응했습니다.

■ 명의신탁자에게 신탁부동산의 소유권이전등기를 경료하는 행위는 기존 채무의 이행으로서 사해행위라 볼 수 없음

■ 실질적 소유자로 대출 등 편의상 부부간 명의신탁임

■ 피고가 대출금의 이자를 모두 납부했으며 관련한 은행 거래 명세를 제출함

법무법인 대륜의 민사전문변호사 3인의 팀은 제출된 증거와 의뢰인의 증거를 면밀히 수집하여 반박하며 호소하였습니다.

사해행위 부동산소송 원고 청구 기각 !

법원은 사해행위취소 소를 기각하며, 소송 비용 또한 원고가 부담함을 명했습니다.

의뢰인은 보증보험 같은 기업에서 제기된 소송이기에 두려움이 많았다면서, 졸지에 몇천만 원의 부담이 생길뻔했지만, 대륜의 민사전문변호사의 도움에 벗어날 수 있었다며, 감사 인사를 하셨습니다.

만약 위 사례와 같이 사해행위 부동산소송 상황으로 곤란을 겪고 계신다면 언제든 법무법인 대륜으로 의뢰해 주시길 바랍니다.

상황별 전문변호사 TIP

상담전문변호사의 다양한 법률 지식과 정보를 제공합니다.